Menu

10월 16일 (수) 수요일 클래스 학습자와 자원봉사자 36명은 사쿠라기쵸에 있는 “ 컵 누들 뮤지엄 ”에 갔습니다.” "보고, 만지고, 놀고, 먹고, 즐기면서 발명·발견의 힌트를 배웁시다"를 테마로 하는 체험형 식생활 교육 뮤지엄입니다. 건물은 모던 건축입니다.  마스코트와 함께 기념사진을 찍은 후 3층에 있는 마이 컵 누들. 팩토리에 가서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나만의 "컵 라면"을 만들었습니다.

먼저 자신의 컵에 그림을 그리는데 제가 그린 것은 잘 알 수 없는 디자인이 되어버렸습니다. 컵 누들의 특징은「컵 뒤집기」입니다. 면을 컵에 넣는 것이 아니라 컵으로 면의 위를 덮는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 방법으로 하면 몇 만개 를 만들어도 매번 확실히 면이 컵 안으로 쏙 들어간다는 것입니다. 면의 스프 맛은 4종류, 선택할 수 있는 토핑 재료도 많았습니다. 완성된 마이 컵 누들은 에어 패키지에 넣어서 갖고 갑니다.

3분한테 체험하신 감상 인터뷰를 했습니다. 첫 번째 분은「토핑은 치즈, 파. 나루토(어묵)」을 넣었으며 재미있었다고 했습니다. 두 번째 분은 중국 출신의 大崎 씨인데「저의 컵 라면은 스프는 카레 맛으로 토핑은 새우、옥수수,치즈, 다진 고기를 넣었습니다. 좋은 경험을 했으며 멋진 추억이 되었습니다. 」라고 즐겁게 말씀해 주셨습니다. 세 번째 분은 미국 출신의 쥬랄딘・츠유키 씨(Geraldine Tsuyuki)로「저는 카레 맛으로 계란, 고기. 파. ,,, 그런데 효코짱 나루토(어묵)를 넣는 것을 잊어버렸어요. 」라고 말해 주셨습니다. 인스턴트 라면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안도 모모후쿠(安藤百福)의 생애를 CG 애니메이션으로 소개하는「모모후쿠 시어터」와 「인스턴트 라면을 패키지로 전시하는 방 」, 「연구 오두막 모형」등 여러 곳을 둘러보았습니다. 컵 라면 제조 방법도 좋은 공부가 되었으며 즐거운 하루를 보냈습니다.                    男. Fletcher Joshua Hikaru(미국)

 

001


아르파 듀오 봄 콘서트

・개최  : 2017년3월11일(토)오후2시~4시

・장소  : 아오바구 구민교류센터 내 제5회의실

・제목   : 아르파 듀오 봄 콘서트

 
  〜파라과이의 민족 악기 아르파 (하프)가 연주하는 남미의 아름다운 가락〜

・출연:엔리케・카레라 님、마츠모토(松木)아리사 님

・내용  :아오바 국제 교류 라운지의 오랜만의 콘서트였습니다.

아르파 연주자 엔리케・카레라 님과 마츠모토 아리사 님을 모시고 파라과이의 민족 악기 아르파의 듀오를 개최했습니다.

「커피 룸바」로 시작하여 「캐논」「사쿠라 사쿠라」와 클래식에서 일본의 음악까지 아르파 듀오의 연주의 폭은 넓고, 나이와 성별을 넘어 청중이 즐기실 수 있는 프로그램이 계속되었습니다. 휴식시간에는 파라과이와 관련된 티타임, 마시는 샐러드라고 부르는 「마테차」와 파라과이의 대표적인 과자「치피타」를 준비했습니다. 후반은 파라과이에 대한 소박한 질문으로 시작해 일본에서는 익숙지 않은 풍습도 가르쳐주었습니다.

후반도「콘도르와 날아간다」「사쿠라」「하나미츠키」「우유 열차」등 한 번은

들은 적이 잇는 명곡들이 흘러나와 모두 위안과 감동에 빠져들었습니다. 연주가 끝난 뒤 악기도 만져보고 많은 사람들이「난생처음 아르파를 손톱으로 튕겨본다」는 귀중한 체험도 할 수 있었습니다.